쌍콤달콤 오렌지자몽쥬-스 :) 


얼마전 다시 갔을 땐, Granini juice로 주시더라는_



 접시마다 귀엽귀엽~






Tartine_따르띤느

 

오픈 샌드위치. 내 입에는 샐러드가 약간 오일리; 조금만 더 상큼하면 좋겠어와요.

 

하나는 치즈류, 하나는 아트쵸크도 보이는 베지테리안류 :)


 후식으로 준 아이스커피_

원래는 테이크아웃 안된다는데 졸라서 받음..ㅎ

 

[ma cantine]

 

'아 따블르'의 가족 '아 따블르 비스'가 없어지면서,

 

아 따블루 옆으로.. '마 깡띤느'로 다시 태어났다.

 

매우 작은, 4테이블 정도의 프렌치 레스토랑_

 

음식 하나 하나 재료부터 메뉴까지 정성이 보인다_

 

낮이니깐 간단히 따르띤느_

 

바삭한 빵, 토핑, 제일 마음에 들었던 오렌지자몽쥬스 :)

 

빨강이 테이블 보가 유난히도 사랑스러운 공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청동 | 아따블르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 1 ··· 108 109 110 111 112 113 114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