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ALSEA]



2013/10/15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최고맛집! SHAKESHACK버거! 쉑쉑버거 놓치지 말기! 감자튀김과 셰이크가 더 감동!



SHAKE SHACK(셱셱)버거를 먹고, 


첼시 쪽으로 걸었다.


(먹고 걷고, 먹었으니 걷고, 먹기위해 걷는....응?!)


첼시까지 가는 거리의 풍경-


하늘좀 봐봐  :)



계단이 밖으로 있는-


옛 건물-



없으면 더 깔끔할 것 같지만,


건물들과는 어울리고-




그렇게 이 날따라 걷는데, 표지판, 신호등이 눈에 보이더라-






붉은 벽동, 담장이 넝쿨, 화이트 프레임의 오래된 나무 문




초록불



ONE WAY



ONE WAY

ONE WAY


다른 곳을 가르키며 ONE WAY라고 말해준다.


왠지-


우리의 인생도-


내가 가는 길이 나의 ONE WAY 라고 말해주는 듯


사진보니, Greenwich st. 부근이었구나-






이 색감이 너무 좋다.


파아란 맨해튼의 가을 하늘- 붉은 건물- 노란 신호등- 초록불





바닥의 타일-


느낌이 너무 좋았다.


(하이힐 신은사람을 위한 길은 아니겠지만 :p)


지는 해가 들어오는 골목-





ONE WAY


ONE WAY


STOP


ALL WAY






다른 골목인데-


응? 바닥 타일이 아니다...ㅎ






레스토랑이었던 가게-





3마리나 키우시네- 





'멈추시오!'




'건너오세요'



나는 가디건을 입었는데,


아직 반팔, 반바지의 차림도 많은 가을의 뉴욕이다.




응? 첼시마켓에 가까워졌다.


온 김에 들러야지!



CONTINUE :)




(+)뉴욕이란 도시가 매력적인건, 튼튼한 다리만 있다면 모두 도보로 편히 다닐 수 있다는 게 아닐까-

(+)이 날 왜 유난히 표지판, 신호등 들이 모두 나에게 말해주고 있었던 것 같다.

(+)선선한 뉴욕의 가을 바람은, 그런 맨해튼의 가을은 나에게 그렇게 말해주고 있었다.

(+)서울에서 이렇게 여유롭게 걸었던 적이 언제였을까-

(+)나를 만나게 해준, 내가 나를 이해하고 위로할 수 있던 시간, 뉴욕의 가을은 나를 위로해주었다.

(+)'외국'이란 공간은 '여행'이란 시간-



2013/10/07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여행, 과일기내식, 대한항공 특별기내식, 미국자유여행


2013/10/08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에 도착! 제일 먼저 한 일은 뉴욕핫도그 맛보기 :)


2013/10/09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토이저러스! 수많은 캐릭터들 속에서 나도 동화속 주인공으로-


2013/10/10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타임스퀘어! 허쉬초콜렛과 스타벅스!!


2013/10/11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아침으로 던킨 베이글 사러~ Staten island(스태튼 섬) 아침 산책길!


2013/10/13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에서 만난 할로윈데이! Halloween !! 호박세상 :)


2013/10/14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 3대 베이글, Ess-a-Bagle, 뉴욕맛집, 에싸 베이글 먹어보자 :)


2013/10/16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 맛집! Magnolia Bakery 매그놀리아 컵케이크! 나도 섹스앤더시티 주인공! 레드벨벳케이크, 바나나푸딩 맛보기!


2013/10/17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뉴욕현대미술관, MOMA(모마)미술관은 반드시 가야하는 뉴욕의 필수코스!


2013/10/17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Trinity Curch, 뉴욕에서 가장 오래된 교회, 맨해튼 중심의 트리니티 교회! 스테인드 글라스와 파이프 오르간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10.19 16:22 신고 BlogIcon Hansik's Drink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매력있는 곳이군요 ㅎㅎ
    가보고 싶어집니다 ^^

  2. 2013.10.19 17:41 신고 BlogIcon 히티틀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왠지 미드나 영화에 나오는 그런 거리 같네요ㅎㅎ
    뉴욕에 가보긴 했는데, 워낙 어릴 적이라서 자유의 여신상 보러 배 타러 간 거 밖에 기억이 잘 안나서 좀 아쉬워요.
    나중에 기회가 되면 꼭 한 번 가보고 싶어요.

    • BlogIcon A_Rin A_Rin 2013.10.19 2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어렸을 때, 부모님 따라 다니거나, 혹은 제가 아닌 누가 짠 계획에 따라 다닌 여행은 잘 기억에 남지 않는 것 같아요. 나중에 다녀오시면 여행기 들려주세요 :)

  3. 2013.10.19 17:58 신고 BlogIcon +요롱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정말 영화속 풍경 같아요 ㅎ

    • BlogIcon A_Rin A_Rin 2013.10.19 22: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뉴욕은 어딜가도 눈에 익은 듯, 안익은 듯, 많이 본 듯, 안본 듯한..그런 느낌이고, 실제 많이 본 곳들이예요. 산책하기 정말 좋은 날씨였어요. 하늘 예쁘죠? :)

  4. 2013.10.20 22:59 신고 BlogIcon 바람에실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국적인 풍경이 매력적인거 같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5. 2013.10.21 16:33 신고 BlogIcon 가마귀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금 시간이 지난 듯한 건물의 모습과 하늘의 풍경이 너무 좋네요..그리고 신호등 모습도 신기하네요

 «이전 1 ··· 232 233 234 235 236 237 238 239 240 ··· 48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