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dame Pie]


파주 헤이리예술마을에 위치한 수제애플파이 전문점- 마담파이 :)


주황색과 블랙의 로고, 그리고 연베이지 벽-


예쁘다 :)







헤이리 마담파이는-


뭘-일 


오전10시-밤10시


031.943.0357


*파이 예약주문 시, 전화하자 :)




Ole English Sheepdog


올드 잉글리쉬 쉽독이라는- 털보숭이 멍멍이가 입구를 지키고 있는데-


짖는 걸 본 적은 없으니-


순둥이로-



평소 강아지도 무서워 하는 내가 용기내서 한 발짝 다가가 찍어도-


신경도 안쓰더라;;;


마담파이 마스코트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던-



왠지 -


줄리앤줄리아의 매릴스트립이 떠오르는-


밀가루와 쨈등이 조금 묻음 앞치마를 두르고,


콧노래를 부르며-


파이지를 밀고 있는 것을 생각하며 들어섰다면-


.

.

.

하지만, 훈남 직원분이 맞이해주시는 게 현실.ㅎ




벽면에 걸린 작품들이 주기적으로 변하는지는 모르겠지만-


가게 전체적으로 천정에 설치된 레일레 예쁜 전등이 밝게 빛나고 있다.



이런 빈티지스러움도 보이고-



흔한 블랙프레임의 포토월 대신-


우드로 맞춘 거울로, 안정감과 함께 실내를 넓게 보이는 효과를 가져온다.



조금은 의아했던-


한국전통장식품들-


동서양의 빈티지스러움을 모던한 공간내에 표현하고자 했던걸까;


사실, 조금은 묘한 실내 인테리어-





오븐에서 나온 파이들이 몸을 식히고 있는 곳-



해가 넘어갈 때쯤이어서 그런가-


파이가 가득 들어있을 쇼케이스에는 미니 파이만 3~4개 들어있을 뿐-

ㅠㅠ



애플파이와 함께 오늘 나에게 선택된 아이는-


블루베리파이





은근-


메뉴가 있네..


여름이었다면 빙수를 꼭 먹었을텐데- 아쉽네.



구워진 파이를 파이틀에서 꺼내는 모습-



계란물을 바르고 계시는거겠지.?


*계란물을 바르는 이유는-

파이 가장자리를 노릇하게, 먹음직스럽게 색도 내주고,

반죽도 코팅하여 필링이 반죽에 스며들어 축축(?)해지는 걸 방지하기 위함이란 걸 기억!




조금 늦게 드려 죄송하다며-


마담파이표 수제 젤라또를 주신다-


고소한 콩가루가 듬뿍-

의외로 쫄깃 찰지는, 하지만 많이 달지 않은 젤라또에 미소 ^--------------^



바로 먹을거라며-


잘라달라 부탁드렸더니,


다시 한 번 구워, 예쁘게 잘라주신다 :)




(+)개인적으로는 애플파이>블루베리파이 !

(+)가을철이라 사과가 맛나서일까, 애플파이 또 생각난다-

(+)파이지의 느끼함도 없고, 혀가 얼얼할만큼 단 다른 파이와 달라서- 미니파이 정도는 혼자서도 거뜬히 :)

(+)미니파이가(8.0), 살짝 가격대가 있지만, 집에서 엄마가 구워주는 애플파이 그 맛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파주시 탄현면 | 마담파이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11.04 09:49 신고 BlogIcon Hansik's Drink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분위기가 참으로 매력적인 곳이네요 ㅎㅎ
    잘 보고 갑니다 ^^

  2. 2013.11.04 20:45 신고 BlogIcon garam_林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파이, 너무 맛있어 보여요.^^
    저는 블루베리를 좋아하는데 블루베리파이 정말 먹어보고 싶은데요. 하악~

  3. 2014.07.16 20:58 BlogIcon madamepi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마담파이입니다.
    저희가 요번에 파주 헤이리에서 신사동 가로수길로 이전하여 이렇게 답글을 남깁니다.
    맛보러 또 놀러오세요^^
    포스팅 감사하구요^^ 더운데 걸음하여 주신다면 감사의 마음으로 3만원 자유이용 가능한 쿠폰을 준비하였으니 메일로 받아보시고 핸드폰으로 사진찍어 오시면 이용 가능하십니다^^

 «이전 1 ··· 45 46 47 48 49 50 51 52 53 ··· 114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