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mo Baciobaci]


2004년 12월에 시작한 프리모 바치오는 '첫키스'라는 뜻-

2006년부터 프리모 바치오바치라는 이름으로,


지금은 홍대에 2곳, 강남, 명동2곳, 건대, 대학로점까지-


오늘은 명동- 1호점








2층 창가에 앉았다.



놓여있는 접시-


썩 기분 좋지 않았다.


인기 많은 음식점인건 알겠지만,


그럴수록, 이렇게 사용감이 많이 느껴지는 접시는 조금 그렇다.


예전보다 맛이 없어진, 식전빵을 뒤로-


오늘은 샐러드, 피자 없는거다.


그냥 간단히-



몇 년만에 먹어보는 걸까-


함께 간 지인이 주문하길래, 나도 오랫만에? 란 마음으로-


홍대본점만 갔던 나는-


정말 오랫만에 왔다.



여전히 이 곳은 빠네가 인기인가보다.


테이블 위마다 빠네가 잘보인다.


살짝 매콤한 파스타- 흥건하게 나오지만, 이네 바게트볼이 다 먹어버리는...ㅎ


정통파스타 맛 이런거 빼고-


이 가격대에 알맞게 적당히 크리미하게 먹는 딱. 그 맛.


요즈음 내 입맛은,

정말 맛있게 깔끔하게 하는 토마토파스타가 더 좋아진다는 것.



아직도 디저트로 셔벗을 주는구나-


예전에는 유리재질이었던 것 같은데-


플라스틱이네.


딸기셔벗, 입가심으로 괜찮네 :)



명동도 오랫만이고, 프리모바치오바치도 오랫만이었던 날-



오랫만에,


추억놀이하게 된 이곳-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중구 명동 | 프리모바치오바치 명동1호점
도움말 Daum 지도
 «이전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 11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