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밥플러스

[서촌산책] 경복궁 서쪽, 서촌산책, 누하동, 누상동, 통인동, 사직동, 통의동, 옥인동, 효자동, 체부동 가을나들이! 서촌가을데이트! [서촌] 걷는 걸 좋아한다. 걷는 걸 좋아하고 산책을 좋아하는데, 서촌을 좋아하지 않을 수 없다. 특히나 봄과 가을! 서촌을 놓치지 말자 :) 서촌 필운동에 위치한 '칼질의 재발견' 골목을 시작으로- 서촌 산책하기 나름, 새 간판이던데- 간판 디자인보소- 참으로 서촌스럽다...ㅎ 가죽공방 앞에 있던 예쁜 자전거와 인형- 안녕 :) 내가 좋아하는 서촌 쉬는시간!! 종로구 청운동 쉬는시간! 장조림 계란밥 짱! 2013/05/03 - [프렌치토스트_。] - [쉬는시간] _서촌, 옥인동 1951년에 문을 연 종로구 누하동 '대오서점' 2012년 서울시가 '서울 속 미래유산 1000선' 후보에 선정도 되었던 서촌의 살아있는 상징같은 :) 얼마 전, 드라마 '상어'에도 자주 나왔던.. (나는 보지 않은 드라마지만;.. 더보기
[밥+] _밥플러스, 서촌, 누하동, 효자동, 청운동 [밥+] 밥이보약, 내몸에밥을더하자. 고로케 부드럽고 느끼하지 않은_ 예쁘게 소담스럽게 담은 개인트레이가 앞에 놓인다. 규동 야들야들 소고기_ 짜지 않게 간이 된 밥_ 심심하니 오물조물 먹게되는 반찬_ 카레 특별한 맛은 아니었지만_ 이 날따라 들어가자 마자 풍기는 카레내음에 나도 모르게 시켰더랬다. 감자가 포슬포슬 잘 익었다. 항상 끼니때면 사람이 복작복작 한 곳이 된_ 하지만 손님 많아 나몰라라 하는 게 아닌, 모르고 떨어뜨린 숟가락 소리에 어디선가 새 숟가락을 가져다 주시는_ 같이 간 지인과 회사 근처에 이렇게만 하는 곳이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_ 했다는. 깨끗하고 정갈한 많지 않은 반찬에 고슬고슬 지어진 밥 한끼. 전혀 사람들이 찾아오지 않을 법한 곳에 위치해 있는데, 사람들이 이 밥을 먹고자 계속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