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X BRENNER]

 

 

맨리비치- 그 유명하다는 시드니의 manly beach(맨리비치)를-

 

나는 밤에만 보았다 :(

 

어두운 맨리비치에서의 파도소리와 바다내음보다 더 감동받았던,

 

시드니 최고의 초콜릿 전문점, 초콜릿 카페 맥스 브레너-



  • Shop 11, East Esplanade, Manly Wharf, Manly NSW 2095,
    Phone Number: +61 2 9977 4931
  • Opening Hours:
  • Mon - Thurs - 6:45am - 10:00pm
  • Fri- 6:45am - 10:30pm
  • Sat- 8:30am - 12:00 Midnight
  • Sun- 8:30am - 10:30pm




Creat tour own hot chocolate with max's Suckao Dark, Milk or White Chocolate

 

HOT Chocolates

 

Icy Shakes

 

Milk shakes

 

cupcake, waffle, crepes, Pizza, Fondue etc.

 

정말 초콜릿카페- 초콜릿 관련 달다구리들이-

 

초콜릿 피자의 맛도 궁금하지만- 식사는 했고-



초콜릿 음료와 초콜릿 퐁듀로 주문-



카페안 둘러보기-

 

너무 예쁜 머그컵과 초콜릿 선물세트들-



맥스 브레너 수제초콜릿도 유리케이스안에서-




Dark chocolate

 

다크 초콜릿 음료-

 

비스듬하면서 달걀 모양의 머그컵-

 

결코 작지 않은 이 컵- 쓰러지지 않고 잘 서며, 또 마실 때도 편하다-

 

디자인이 특이하고 예쁜-

 

맥스 브레너만의 머그컵-



초콜릿 퐁듀님 나오시고-

 

마쉬멜로우와 조금 꾸덕한 빵, 바나나, 딸기 등이 다크와 밀크 초콜릿-



초콜릿이 담긴 퐁듀팟도 너무 갖고 싶더라-



과일도 싱싱하고 맛나고-

 

초콜릿 양도 풍부해서, 나중에 다 찍어먹고도 초콜릿이 남아 슬픈_ (응?; 저녁 먹었잖아;)



먹고나도 입에서 맴도는 그런 단맛이 아닌-

 

진짜 초콜릿 맛-



CHOCOLATE BY THE BALD MAN

 

MAX BRENNER



MANLY BEACH

 

맨리비치-

 

밤바다-

 

산책하는 사람들은 있던 조용한 밤바다-

 

유선으로 휘어진 비치는 언뜻 '해운대' 생각나-



카메라가 없어 손전화로 남긴-

 

맨리비치와 맥스브레너-

 

 

http://www.maxbrenner.com.au/

 

 

 

(+)호주가면 꼭 한 번 들러보길, 시드니맛집 맥스브레너 강추!

(+)미국, 싱가포르, 이스라엘에도 있는데 왜 한국에 안들어오는걸까-

(+)초콜릿 많이 좋아하지 않는 나도 푹푹 찍어 먹던 맥스브레너 초콜릿 퐁듀-



2013/11/01 - [프렌치토스트_。/한 끼] - [용인] 치즈퐁듀레스토랑, 스위스 퐁듀 전문점 VASO(바소), 건강한 식재료로, 정직한 음식, 분위기와 따뜻함은 덤 :) 용인기흥맛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11.29 11:56 신고 BlogIcon 가마귀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한 초코릿의 향연이군요..

  2. 2013.11.29 20:27 신고 BlogIcon 36.5°c 몽상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온통 달달한거 천지인곳이네요. ^^



시드니에 있는 동안 피어몬트에서 지냈다.



새벽에 일어나, 피어몬트 브릿지를 보며, 바다와 함께 아침 산책 겸 운동 :)


그리고 돌아오면, karin 할머니가 차려주는 건강한 아침이 늘 있었다 :)



이 날은 코코넛 향이 가득한, 코코넛이 정말 많이 씹히던 달달한 빵


그리고 방금 오븐에서 나온 바게트다.



유기농 씨리얼 두 종류-

(실제로는 6~7가지 곡물과 과일, 그래놀라 등을 섞어 만들어주신 시리얼이다.)


예쁜 티팟에 담긴, 녹차


과일


수제 라즈베리와 딸기쨈


버터


Low-fat milk


늘 놓여주시던 티타이머-



Perfect tea timer


아- 너무 귀엽다.



호주의 배는 우리나라 배와 다르다.


껍질을 벗겨먹지 않아도 되는, 조금 더 물렁하고 달달하지만.


배즙 가득 입안에 고이는 한국배가 나는 더 좋다 :)


그리고, 씨가 있는 귤 -



시리얼과 잼, 버터, 우유



천천히 밖을 보며- karin 할머니와 대화하는-


거의 매일 아침 식사 시간 2시간...ㅋㅋ



배부르다. 매일 아침이.ㅋ



아침 식사하며 바라보던-


내가 책도 읽고 차도 마시며, karin 할머니와 도란도란 얘기 나누던-



karin 할머니 보고싶다 :)



밥먹을 때 옆에 얌전히 있던-


우리의 대화를 듣는건지...늘 곁에 있던 peccorino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11.28 18:11 신고 BlogIcon 가마귀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풍경을 보고 느긋한 아침을 먹으면..즐겁겠네요..ㅎㅎ



[THE STRAND ARCADE]



412-414 George St, Sydney NSW 2000


1891년에 완공, 1892년에 오픈 한 빅토리아 양식 건물 스트랜드 아케이드 (STRAND ARCADE)

 

1800년대에 지어진 가장 오래된 아케이드라는데-

 

QVB보다 더 오래된 쇼핑공간.

 

120여년 동안에 두 번의 경제 공황과 두 번의 세계 전쟁, 두 차례의 화재를 겪고도 여전히 건재한 아케이드 되시겠어요.

 

건물 양식도 너무 예쁘고, 그 옛멋과 현대식 쇼핑공간이 잘 어우러져 있어서,

 

QVB하고는 또 다른 매력-



THE NUT SHOP도 아몬드사탕으로 유명해진 오랜 역사를 갖고 있는 상점-

 

호주 문화의 근원인 유럽문화를 고스란히 담고 있는 스트랜드 아케이드-

 

여기만 보면, 멜번이 부럽지 않다는!!

 

유럽식 아가일 체크의 바닥 타일도 예쁘다 :)

 

디자인 샵들도, 앤틱소품샵들도, 수제 신발, 공예품 샵들도 나란히 나란히 있는 이 곳!

 

QVB 만 보지 말고, 스트랜드 아케이드도 꼭 둘러보기 :)



http://www.strandarcade.com.au/ 

 

 

 

(+)스트랜드 아케이드에는 고가의 명품브랜드 샵이나, 흔히 나는 브랜드들이 많이 입점해 있는 곳은 아니다.

(+)옛날식 엘레베이터, 꼭 놓치지 말고 타보세요! 무사히 올라가요, 훗

(+)1층 아케이드 중앙에는 차나, 식사하는 사람들로 붐비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11.27 10:16 신고 BlogIcon 복돌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닥 디자인이 독특하네요~~ ^^

  2. 2013.11.28 18:07 신고 BlogIcon 가마귀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닥과 천장 고풍스럼 모습이네요...



[KINOKUNIYA]

 

 

일본의 서점으로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타일랜드, 타이완, 미국, 두바이 까지도 있는 대형서점 체인-

 

일본, 중국 서적등 아시아 서적 뿐만아니라, 디자인, 건축, 사진, 패션 관련 등 분야별 해외 책들도 잘 분류 되어 있는 곳-




종이아트관련 코너에 작품들도 주렁주렁-



WE LOVE ART BOOKS!

 

아트서적 할인기간-

 

오예-



시드니 키노쿠니야 ART AND DESIGN



시간 가는 줄 모르고 계속 보던-

 

행복하다, 키노쿠니야 서점 :)



일본서적 코너에는 역시 동양인들이 많다 :)

 

역시나  넓게 자리잡고 있는 일본서적코너-



내 눈과 손이 멈추지 않던 키노쿠니야 서점-


 


 


 


 


^----^

 

내가 좋아하는 제이미올리버 책들도 많더라-

 

찰칵찰칵-

 

맛깔난 올가닉 푸드들과 제이미올리버 사진-

 

후덕한 아저씨가 되었어도 좋다 :)



(+)시드니 시티내 DYMOCKS 서점이 또 있다. 키노쿠니야 서점에서 나와 그 라인 따라 100미터 남짓 안에-

목재 복층구조로, 교보문고&핫트랙스 느낌 :) 함께 둘러봐도 좋은 곳-

(+)한국에서 쉽게 보지 못하는 책들도 많이 있는 키노쿠니야 서점-

(+)친구 기다리며 있던 곳인데, 결국은 책보다가 늦었다는 후문;;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11.26 12:31 신고 BlogIcon 삽질장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점의 모습은 우리나라랑 비슷하게 보이네요^^

  2. 2013.11.26 12:58 신고 BlogIcon Hansik's Drink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간답니다 ^^
    행복한 하루가 되세요~

  3. 2013.11.28 18:04 신고 BlogIcon 가마귀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대한 서적을 보면 눈이 즐거워겠어요..



[Hyde Park]

 

 

시드니 시티 한가운데 있는 하이드 파크- 

 

복잡한 시티내에서도 넓은 잔디와 가로수가 늘어서 있는 모습을 보고 있자니- 가슴이 확 트여요.

 

시드니에서는 가장 큰 공원으로 영국 런던의 하이드 파크에서 유래된 지명.


 2000 New South Wales, Sydney, Elizabeth Street


식민시대 초기, 이곳으 스포츠, 여가를 즐기기 위한 공간으로 사용되었고 크리켓이나 경마 등이 열리곤 했는데, 

크리켓과 아일랜드식 하키 경기를 치르며 공원의 많은 부분이 손상되었다고-



여름이 다가오는 시기지만, 약간은 쌀쌀했다 따뜻했다를 반복하는 요즘,

 

일광욕하는 사람들도 쉽게 볼 수 있다- (어딜가도 흔히 볼 수 있지만)


 참, 공원 입구, 정확히는 공원의 북쪽 끝 세인트 제임스 역 입구에 위치한 나고야 가든으로 들어서면,

사람들 무언가를 막 옮기는데-

 

자세히 보니 체스 광장이 바닥에 그려져 있어서 무릎까지 오는 체스 말들을 옮기고 있고-



하이드파크 중앙에 있는 Archibald Fountain(아치볼드 분수)

 

1932년 오스트레일리아 연합군의 1차 세계대전 프랑스 참전을 기리기위해 설계되었다고 하니,

이 분수도 이 자리를 지킨지 꽤 되었다.

 

뒤에 보이는 건 St Mary's Cathedral(세인트 메리 대 성당)




[St. Mary Cathedral]

 

 

세인트 메리 대 성당


St Marys Rd, Sydney NSW 2000 


http://www.stmaryscathedral.org.au/



세인트 메리 대 성당 앞-

 

고딕 양식의 로마 가톨릭 대성당으로 시드니 대교구 주교좌 성당이다.

 

1868년 짓기 시작하여 2000년에 완공되었다고 하니,

 

완공된 지는 얼마 안되었네..^^;

 

수많은 사람들의 땀과 정성, 그리고 그와 함께한 시간들이 고스란히 담긴-



보기와 같이 붉은 사암으로 지어진 외관도 멋드러지고-

 

안으로 들어가면 화려하지만 숙연하게하는 스테인드 글라스가 햇빛을 통과시키는데, 너무 예쁘다.

 

밖에서 보는 것보다 천주교 신자가 아니더라도 안에 꼭 들어가보세요.

 

미사시간이 아니어도 내부는 개방되어 있고, 다만 개방시간은 꼭 한 번 체크해보기-

(http://www.stmaryscathedral.org.au/)

 

보통 저녁6시반에는 닫는 것 같은데-

 

높은 천고에 이어진 파이프 오르간도, 또한 볼거리가 많다-

 

사진 내부는 찍지 않았다.- 찍으면 안된다는 입구의 표지판-

 

대신 기도로 대신하며-



안으로 들어가면 세인트 메리 대 성당 뒷편으로 나가는 문이 있다-

 

사제관 건물 등 별관등이 보이는 그 곳으로 나가면 또 다른 느낌-

 

씨티내에서 갑자기 엄숙하고 조용한- 공기를 크게 들이마셔봐요 :)

 

 

 

 

(+)다른 성당에 가면 기념이 될 묵주를 모으는데,

이번 세인트 메리 대 성당에서는 성물방에 들르지 않아서 그게 좀 아쉽다-

(+)벤치에 앉아 사람들 구경하는 것도 재미지다.

(+)씨티내를 걷다 들어선 하이드파크- 잊지 못할 것 같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11.25 08:59 신고 BlogIcon 금정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인트메리성당 규모도 엄청나지만 에술성이 뛰어나군요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2. 2013.11.25 10:40 신고 BlogIcon Hansik's Drink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좋은곳 잘 둘러보고 갑니다 ^^
    알찬 한 주를 보내세요~

  3. 2013.11.25 18:02 신고 BlogIcon S매니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해외여행 한번 가보고 싶은.ㅎ
    너무 좋아보이네요.ㅎ

  4. 2013.11.25 20:26 신고 BlogIcon Sea Ra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날씨가 정말정말 좋네요!!
    성당하나 짓는데 130년 이상이 걸리다니!!!
    성질급한 우리나라 사람들 머리로는 이해할수없는.... 대단합니다ㅋㅋㅋ

  5. 2013.11.25 20:51 신고 BlogIcon 신난제이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패드하는 소년(?)을 보니까 반갑네요. 키키.
    저도 멜버른 가는 길에 시드니는 잠시 들렸었는데,
    정말 정신없이 봤던 기억이 나요. ^^

  6. 2013.11.27 16:18 신고 BlogIcon 가마귀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늘의 색과 벽의 색이 참 어울리네요..덕분에 호주의 사진도 잘 보고 있네요




[Rockefeller center]


5th~7th Ave., W. 47th~52nd St.


전세계 만국기가 펄럭이는 이 곳!


뉴욕을 한 눈에 보기위해- 전망대 올라가기 전- 둑은둑은 :)





Lower Plaza (로어 플라자)


G.E 빌딩과 채널 가든 사이의 광장은 이렇게 야외카페로 쓰이다가,


겨울에는 아이스링크로 사용되고-


특히나 하이라이트는 크리스마스!


블링블링 화려하고 웅장한 트리 장식으로 유명한 곳-


나홀로 집에2에서 케빈이 엄마와 재회하던 그 곳!



금빛의 천사 조각상- 프로메테우스


그 위로 만국기가 펄럭이고 있다. 




찾았다!


우리나라 만세!


대한민국 태.극.기 :)


한 눈에 딱! 찾은 나는,


스스로 애국자라며-


나, 예전에 국기함도 예쁘게 잘 만들었다며-


쓸데없는 말을 친구들에게 전하며-


기념사진도 찍고  :)





Rockefeller Center (록펠러센터)


뉴욕을,


위에서도 한 번은 봐야하지 않겠냐며-


전망대에 별로 호감이 없는 나는-


친구들과 손에 손잡고-


Rockefeller center의 Top of the rock에 올라갑니다-


하지만, 나중에 내려오기 싫어하는 사람은 나였다는;;



들어서는 로비부터,


미국의 200년 역사를 묘사한 벽화가 있는데-



많은 색이 쓰이지 않았는데도,


그 화려함과 웅장함에 압도당하다-


흑백의 음영과 조명에- 높은 천고까지 채워진 벽화에 눈이 휘둥그레.



내려가요-


비처럼 쏟아져내리는 예쁜 큐빅님들-


블링블링-



빙그르르 계단따라 내려가요-




Top of the rock

observation deck

at rockefeller center


올라가면 보이는 건물들 이름이 씌여있지만-


지나가며 모두 순식간에 외운다면, 

지금 바로 '스타킹'이나 '세상에 이런 일이'에 출연하쎄요!


대신, 외우겠다고 앞에 서있다면, 당신은 용자 ㅡ.ㅡ;



전망대 top of the rock 올라가는 비용-


사실, 단기 여행이고, 뭐든 걸 난 이번에 다 봐야한다! 라고 한다면


city pass 권 끊는 게 훨씬 이익같다.


사진 않았지만-


어찌어찌 내 손에 들어온 뉴욕씨티패스북은 내 캐리어에 던져두고 나온 나는-


제대로 된 가격을 지불하고 티켓을 끊지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하여, 티켓을 끊고-


이제 전망대로 전망대로- 고고~


그래도 나름 간단한(?) 검색대를 통과- 고고~



따라서 쭉쭉 걸어갑니다-


가다보면 사진도 찍어주시지만,


나는 내 눈으로 먼저 보겠다며-


쑥 지나갑니다-


그리고 엘레베이터로-



continue.....





2013/10/29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맛집, Uncle Jack's Steakhouse(2), 뉴욕스테이크, 언클잭스 스테이크 하우스에서 진짜 뉴욕스테이크를 맛보자 :)


2013/10/29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맛집, Uncle Jack's Steakhouse(1), 뉴욕스테이크, 언클잭스 스테이크 하우스에서 진짜 뉴욕스테이크를 맛보자 :)


2013/10/27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뉴욕, Statue of Liberty(자유의 여신상), 맨해튼에서 페리를 타고-


2013/10/27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애틀란타, Country store에서 할로윈준비 :) 너무 예쁜 호박과 할로윈장식들~!


2013/10/25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Flatiron Building 플랫아이언 빌딩, 뉴욕의 다리미빌딩 :) 뉴욕지하철타기~


2013/10/24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SHAKE SHACK 버거, MADISON SQUARE PARK! 한 번 먹으면 서운해 :) 뉴욕맛집으로 꼽는, 셱셱버거 -


2013/10/23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Atlantic City (애틀랜틱시티), BORGATA CASINO 다녀오는 길, 양떼구름-


2013/10/23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Atlantic City (애틀랜틱시티), 미국 동부의 라스베가스로! 미국 뉴저지, 필라델피아


2013/10/21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CHEALSEA MARKET(3), 뉴욕 첼시마켓 둘러보기, 버려진 과자공장이 하나의 거대한 작품으로 :)


2013/10/21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CHEALSEA MARKET(2), 뉴욕 첼시 마켓 베이커리 :) Eleni's New York! 엘레니스 쿠키! 컵케잌


2013/10/21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CHEALSEA MARKET(1), 뉴욕 첼시 마켓 :) 뉴욕의 스팟! 놓치지 말기!


2013/10/19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뉴욕, 맨해튼을 두 발로! CHEALSEA(첼시) 산책 :)


2013/10/17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Trinity Curch, 뉴욕에서 가장 오래된 교회, 맨해튼 중심의 트리니티 교회! 스테인드 글라스와 파이프 오르간 :)


2013/10/17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 세계여행] 뉴욕현대미술관, MOMA(모마)미술관은 반드시 가야하는 뉴욕의 필수코스!


2013/10/16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 맛집! Magnolia Bakery 매그놀리아 컵케이크! 나도 섹스앤더시티 주인공! 레드벨벳케이크, 바나나푸딩 맛보기!


2013/10/15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최고맛집! SHAKESHACK버거! 쉑쉑버거 놓치지 말기! 감자튀김과 셰이크가 더 감동!


2013/10/14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 3대 베이글, Ess-a-Bagle, 뉴욕맛집, 에싸 베이글 먹어보자 :)


2013/10/13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에서 만난 할로윈데이! Halloween !! 호박세상 :)


2013/10/11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아침으로 던킨 베이글 사러~ Staten island(스태튼 섬) 아침 산책길!


2013/10/10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타임스퀘어! 허쉬초콜렛과 스타벅스!!


2013/10/09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토이저러스! 수많은 캐릭터들 속에서 나도 동화속 주인공으로-


2013/10/08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에 도착! 제일 먼저 한 일은 뉴욕핫도그 맛보기 :)


2013/10/07 - [서랍_。/두 발자욱] - [미국/세계여행] 뉴욕여행, 과일기내식, 대한항공 특별기내식, 미국자유여행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11.05 15:21 신고 BlogIcon 가마귀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외국에서 태극기를 본다는 것 참 색다른 느낌일거 같아요....

 «이전 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