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효자동맛집

[Song's Kitchen] _송스키친, 서촌, 경복궁, 통의동, 효자동, 청운효자동 [Song's Kitchen] 화창한 날씨_반팔을 입어도 괜찮은 녹색의 초여름 점심_ 민트색 붙박이 나무수납장_ 낡은 듯 아닌 듯_튀는 듯 아닌 듯_그렇게 주변을 빛내고 있는 듯 아닌 듯_한 벽면을 메우고 있다_ 민트색은 언제나 옳다 :) 개인 트레이_ 넓고 좋네 :) 이 일대가 그렇듯 한옥을 개조한 레스토랑 그립감이 좋았던 포크와 스푼_ 수제 돈까스_ 바삭하게 튀겨진 돈까스 위에 얹혀진 매콤한 소스_웨지감자와 밥 한스쿱+미니샐러드 그리 달지 않은 수제 피클은 한 통을 테이블로 :) 예쁜 후라이가 얹혀진 김치볶음밥_ 특이하게 당면과 함께 볶아있는_ 해물치즈떡볶이_ 다 먹을때까지도 쭉쭉 늘어나는 치즈_질 좋은 진짜치즈를 쓰는 것 같다_ (요즘 가짜치즈가 많으니;) 소문만큼 맛.집 정도는 아닌 듯하나,깨끗하.. 더보기
[plan b] _플랜비, Roastery Cafe, 통의동, 경복궁 [plan b] 말그대로 우리에게도 플랜 비 였던_ 원래 가려던 곳이 문을 닫아 길 건너 들어간 곳_ 핸드드립 전문 카페답게 핸드드립 리스트 쭈-욱 난 안보고 주문할 수 있는 아이스카푸치노 :) 오늘은 거품퐁퐁 아이스 카푸치노 :) 눈에 보이지는 않지만 시나몬 향도 강하고_ 들어있는 얼음이 아메리카노 얼음 *.* 내 사랑 효자베이커리_ 2013/04/12 - [프렌치토스트_。] - [HYO JA] _효자베이커리, 효자동, 통인동, 서촌 폭신 빵 + 옛날 생크림 맛 + 통조림 과일 예쁜 민트색 꼬마의자 :) 더보기
[메이친] _효자동, 경복궁, 서촌 [메이친] 저녁의 서촌 산책_ 평소 가지 않던 길로 걷던 중 발견한 버블티집_ 현대식 인테리어인데 실제 살짝 느껴지는 건 동네 '다방' 분위기도 살짝 나는 외관 홍보; 들어갔더니_ 팔팔한 알바생들 가득한 버블티 프랜차이즈들과 달리, 안정되어 보이시는(?) 사장님 차분히도 만들어 주시는 :) 처음이니까, 기본적인 '메이친 버블티' . . . . *.* 맛나다. 맛나다. 맛나다. *.* 정말 부드럽고, 홍차의 향도 GOOD ~! 퍼지지 않고 적당히 쫄깃한 버블도 좋다. 많이 생겨나는 프랜차이즈 버블티 로드샵들보다 조금 높은 가격대이지만, 결론은, 맛나다 ^-----------^ 다음엔 '코코넛'으로 :) 경복궁역 2번 출구 근처 세종음식문화거리 끝에 자리잡고 있다_ 더보기
[Bean Store] _커피공방, 통인동, 서촌, 효자동 [Bean Store] 따끈한 결명자 커피를 시키니 사람수에 맞게 초콜릿이 나온다. 생초콜릿 카푸치노 (어? 모카치노였나;;) 부드러우면서도 탄탄한 밀크폼 달지 않으면서 진한 커피향_ 사진의 촛점은 안드로메다로 -_-; 호두가 오도독 씹히는_ 꾸덕하고 찐득한 진한 수제 브라우니_ 나느 초코시럽은 별로 안좋아해서 시나몬 생크림쪽만_ 느끼하지 않은 가볍고 부드러운 생크림 작은 공간, 참 진지하고 열심히 내어주는 커피_ 커피 맛 잘 몰라도 맛나다는 건 알겠다. 프랜차이즈 그 어느 커피는 비할 바가 못된다. 맛, 가격 그 어느 면에서도 :) 테이크아웃은 할인도 +.+ 더보기
[밥+] _밥플러스, 서촌, 누하동, 효자동, 청운동 [밥+] 밥이보약, 내몸에밥을더하자. 고로케 부드럽고 느끼하지 않은_ 예쁘게 소담스럽게 담은 개인트레이가 앞에 놓인다. 규동 야들야들 소고기_ 짜지 않게 간이 된 밥_ 심심하니 오물조물 먹게되는 반찬_ 카레 특별한 맛은 아니었지만_ 이 날따라 들어가자 마자 풍기는 카레내음에 나도 모르게 시켰더랬다. 감자가 포슬포슬 잘 익었다. 항상 끼니때면 사람이 복작복작 한 곳이 된_ 하지만 손님 많아 나몰라라 하는 게 아닌, 모르고 떨어뜨린 숟가락 소리에 어디선가 새 숟가락을 가져다 주시는_ 같이 간 지인과 회사 근처에 이렇게만 하는 곳이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_ 했다는. 깨끗하고 정갈한 많지 않은 반찬에 고슬고슬 지어진 밥 한끼. 전혀 사람들이 찾아오지 않을 법한 곳에 위치해 있는데, 사람들이 이 밥을 먹고자 계속 .. 더보기
[HYO JA] _효자베이커리, 효자동, 통인동, 서촌 [HYO JA] 한 건물 전체가 효자베이커리 1층에서 판매하는 곳_'동네 빵집' 이란 정감가는 말 그 이상도 그 이하도 될 수 없는 곳_BH 납품한다던 그 빵집 마법의 어니언 크림이 들어가는 베이글도 또 슈도 맛나다. 기름에 튀기지 않은 고로케도 담백아이들이 좋아하는 햄버거나 양배추 듬뿍 쏘세지 빵도 단돈 1,500원 :) 애플파이는 파삭파삭 하다못해, 제대로 공수하지 못해 집에와서 보면 많이 부숴져 있기 일쑤_프랜차이즈 빵집들하고 비교하면 아니된다.서촌 주민들은 좋겠다. 매일 먹을 분량의 효자빵 먹을 수 있어서 :) 맛도 인심도 가격도 최고! 효자 베이커리 만세에~~!! 더보기
[열정감자] _종로, 내자동, 통인동, 효자동, 서촌 [열정감자] 열정꼬치집 형제 사진찍으라며 V 자 그려주시니 입구에서 빵 터지고_ 밝고 유머러스한 훈남청년들이 으쌰으쌰 즐겁게 일하니 모든 이의 얼굴에 웃음꽃 핀다. 감자튀김집인데, 감자가 더 먹고 싶어요_ (으..응?!) 처음 야외테이블 배정받았던터라 조명이 읍따; 좌:고구마 우: 감자 친구 호가든 등장 짠~ 안으로 옮겨주신_ 테이블 마다 구멍이 뽕뽕 꼬깔 모양에 얹어나오는 감자튀김님 자리되겠다. 난 술 못하지만, 나눠야 한다면 콸콸_ 히야시 된 비이커가 맥주잔_ 기본 제공 소스에 고구마를 위한 꿀_ 맛탕보다 낫다_ 달지 않고_ 튀김 먹으면 배 아플꺼 알면서 바로 나온 따끈한 튀김을 입에서는 좋단다 -_-; 미켈란젤로 아니다. 맥주켈란젤로의 감자창조 벽화_ 다 못먹어서 남은 건 테이크 아웃_ 나오는 문밖.. 더보기